top of page
Search

메이킹 프렌즈 클래스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영어가 유창해야 할까요?


Is it necessary to be fluent in English to participate in the Making Friends class?


부모로서 우리는 우리 아이들이 의미 있는 사회적 교류를 경험하고 국경을 초월한 우정을 형성할 수 있기를 원합니다. 현재의 글로벌화된 세계에서 온라인 플랫폼인 Ari Learning은 다른 국가와 문화를 가진 친구들과 연결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그러나 부모님들이 가장 궁금해하는 질문 중 하나는 메이킹 프렌즈 클래스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아이들이 영어에 유창해야 하는지에 대한 것입니다. 이 글에서는 이 질문에 대해 알아보고, Ari Learning이 어떻게 초보 영어 실력을 가진 학습자들을 위해 포용적이고 지원하는 환경을 조성하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연결의 힘:

Ari Learning의 메이킹 프렌즈 클래스는 학습자들 간의 글로벌 연결을 촉진하고 문화 교류를 장려하기 위해 설계되었습니다. 초점은 언어 유창도에만 있는 것이 아니라 공유된 경험과 공동의 관심사에 있습니다. 우정은 언어 장벽을 초월하며 형성되며, 의미 있는 교류를 통해 아이들은 소중한 사회적 기술, 공감능력 및 글로벌 시민의식을 발전시킬 수 있습니다.


포용적인 접근:

Ari Learning은 모든 학습자가 영어에 유창하지 않을 수 있다는 사실을 인식하고 있으며, 언어가 친구를 만들기 위한 장벽이 되어서는 안 된다고 믿습니다. 오히려, 초보 영어 실력을 가진 학습자들이 우리의 클래스에 참여하도록 적극적으로 권장합니다. 우리 플랫폼은 학습자들이 언어 실력에 관계없이 소통하고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전략을 활용합니다.


기술적인 솔루션:

Ari Learning은 학습자들 간의 의사소통을 원활하게 돕기 위해 기술의 힘을 활용합니다. 우리는 실시간 언어 지원을 제공하는 인공지능 번역 도구를 활용하여 학습자들이 영어 실력이 제한된 상황에서도 대화를 이해하고 참여하는 데 도움을 줍니다. 이를 통해 아이들은 자신을 표현하고 아이디어를 공유하며 수업 토론에 참여함으로써 소속감과 적극적인 참여를 형성할 수 있습니다.


비언어적인 의사소통:

소통은 말하기 언어를 넘어서는 범주입니다. 메이킹 프렌즈 클래스에서는 학습자들이 제스처, 표정, 몸짓 등 비언어적인 방법을 사용하여 자신을 표현하고 친구들과 연결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비언어적인 신호는 연결과 이해를 돕는 강력한 도구로 작용하며, 학습자들이 진정성 있게 자신을 표현할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합니다.


친근하고 지원하는 분위기:

Ari Learning은 학습자들 사이에 친근하고 지원하는 분위기를 조성합니다. 우리의 클래스는 경험이 풍부한 교사들이 지원하는 환영하고 포용적인 환경을 유도합니다. 학습자들은 서로에게 인내심을 갖고 이해하며 서로를 지원하도록 권장되며, 수용과 공감의 분위기를 형성합니다. 이 친근한 분위기는 학습자들이 영어 실력에 상관없이 참여함에 있어서 안락하고 자신감을 갖도록 돕습니다.


결론:

"메이킹 프렌즈 클래스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영어가 유창해야 할까요?"라는 질문에 대한 명확한 답은 "아니오"입니다. Ari Learning에서는 언어가 우정과 연결을 위한 장벽이 되어서는 안 된다고 믿습니다. 초보 영어 실력을 가진 학습자들을 포함하여 모든 언어 수준의 학습자들을 우리의 메이킹 프렌즈 클래스에 환영합니다. 기술, 비언어적인 의사소통, 친근하고 지원하는 분위기를 통해 우리는 아이들이 친구를 만들고 의미 있는 교류에 참여할 수 있는 안전하고 포용적인 공간을 조성합니다.


따라서, 만약 당신이 아이의 영어 실력에 대해 걱정한다면, Ari Learning에서는 언어 장벽을 극복하기 위한 도구와 환경을 제공합니다. 메이킹 프렌즈 클래스를 통해 아이가 친구를 사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글로벌 네트워크에 참여함으로써 세계시민으로成長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지금 Ari Learning을 경험해보세요!




Is it necessary to be fluent in English to participate in the Making Friends class?


As parents, we want our children to experience meaningful social interactions and form friendships that transcend borders. In the current globalized world, the online platform Ari Learning offers opportunities to connect with friends from different countries and cultures. However, one of the most common questions parents have is whether their children need to be fluent in English to participate in the Making Friends class.

This blog post explores that question and explains how Ari Learning creates an inclusive and supportive environment for learners with beginner English skills.


The Power of Connection:


Ari Learning's Making Friends class is designed to promote global connections among learners and encourage cultural exchange. The focus goes beyond language fluency and emphasizes shared experiences and common interests. Friendships are formed beyond language barriers, and through meaningful interactions, children can develop valuable social skills, empathy, and a sense of global citizenship.


Inclusive Approach:

Ari Learning acknowledges that not all learners may be fluent in English and believes that language should not be a barrier to making friends. On the contrary, learners with beginner English skills are actively encouraged to participate in our classes. Our platform employs various strategies to enable communication and participation regardless of language proficiency.


Technological Solutions:

Ari Learning harnesses the power of technology to facilitate communication among learners. We utilize AI translation tools that provide real-time language support, helping learners understand and participate in conversations even with limited English skills. This enables children to express themselves, share ideas, and engage in class discussions, fostering a sense of belonging and active participation.


Non-Verbal Communication:

Communication extends beyond spoken language. In the Making Friends class, learners can use non-verbal means such as gestures, expressions, and body language to express themselves and connect with friends. These non-verbal signals act as powerful tools for connection and understanding, creating a space where learners can authentically express themselves.


Warm and Supportive Atmosphere:

Ari Learning cultivates a friendly and supportive atmosphere among learners. Our classes foster a welcoming and inclusive environment supported by experienced teachers. Learners are encouraged to have patience, understanding, and support for one another, establishing an atmosphere of acceptance and empathy. This warm atmosphere helps learners feel comfortable and confident in participating, regardless of their English proficiency.

So:

The clear answer to the question, "Is it necessary to be fluent in English to participate in the Making Friends class?" is "No." Ari Learning believes that language should not be a barrier to friendship and connection. We welcome learners of all language levels, including those with beginner English skills, to our Making Friends class. Through technology, non-verbal communication, and a warm and supportive atmosphere, we create a safe and inclusive space where children can make friends and engage in meaningful interactions.


Therefore, if you are concerned about your child's English skills, Ari Learning provides tools and an environment to overcome language barriers. Through the Making Friends class, we offer opportunities for children to make friends, participate in a global network, and grow as global citizens.



14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